북스타트 플러스

(3 - 5세) 를 위한 북스타트 꾸러미도서

책리스트 다운로드
  • 북스타트 플러스
    달려

    글,그림 이혜리

    보림출판사 10,800원

    심심해? 그럼 달려, 힘껏! 헉헉헉 숨이 턱에 차고 쿵쿵쿵 심장이 뛰고

    온몸에 더운 땀이 샘솟아 흘러내릴 때까지. 달려!


    권태는 더 이상 어른만의 것이 아니다. 옛이야기를 들려줄 할머니 할아버지도 없고, 싸우며 뒹굴며 같이 자랄 형제자매도 없는 아이들. 기저귀에서 해방되기 무섭게 세상 속으로 던져져 관리 대상이 되는 요즘 아이들은 학교 제도에 들어서기 훨씬 전부터 교육이라는 이름 아래 정해진 시간의 틀과 규격화된 프로그램에 따라 살고 있다. 자유롭게 뛰어놀며 내부에서 꿈틀거리는 생명력을 분출시키고, 또래와 함께 놀며 부딪치고 교감하며 성장해야 할 아이들. 우리는 교육이라는 명분, 애정과 보호라는

    족쇄로 아이들을 옭아매고, 아이들의 생명력을 짓누르고 있는 것은 아닌지…….

    마음껏 뛰어놀 자유를 잃은 지 오래인, 몸 놀이조차 교육과 훈련의 영역에서 관리되는 요즘 아이들을 위한 창작 그림책이다. 점점이 섬처럼 떨어져 따분해하던 아이들이 벌떡 일어나 힘껏 달리고, 함께 달리며 함께 느끼고, 만족스런 나른함을 실컷 즐긴다. 뛰고 달리고, 가쁜 숨을 몰아쉬며 힘...
  • 북스타트 플러스
    달려

    글, 그림 이혜리

    보림출판사 10,800원

    심심해? 그럼 달려, 힘껏! 헉헉헉 숨이 턱에 차고 쿵쿵쿵 심장이 뛰고

    온몸에 더운 땀이 샘솟아 흘러내릴 때까지. 달려!


    권태는 더 이상 어른만의 것이 아니다. 옛이야기를 들려줄 할머니 할아버지도 없고, 싸우며 뒹굴며 같이 자랄 형제자매도 없는 아이들. 기저귀에서 해방되기 무섭게 세상 속으로 던져져 관리 대상이 되는 요즘 아이들은 학교 제도에 들어서기 훨씬 전부터 교육이라는 이름 아래 정해진 시간의 틀과 규격화된 프로그램에 따라 살고 있다. 자유롭게 뛰어놀며 내부에서 꿈틀거리는 생명력을 분출시키고, 또래와 함께 놀며 부딪치고 교감하며 성장해야 할 아이들. 우리는 교육이라는 명분, 애정과 보호라는

    족쇄로 아이들을 옭아매고, 아이들의 생명력을 짓누르고 있는 것은 아닌지…….

    마음껏 뛰어놀 자유를 잃은 지 오래인, 몸 놀이조차 교육과 훈련의 영역에서 관리되는 요즘 아이들을 위한 창작 그림책이다. 점점이 섬처럼 떨어져 따분해하던 아이들이 벌떡 일어나 힘껏 달리고, 함께 달리며 함께 느끼고, 만족스런 나른함을 실컷 즐긴다. 뛰고 달리고, 가쁜 숨을 몰아쉬며 힘...
  • 북스타트 플러스
    달려

    글, 그림 이혜리

    보림출판사 10,800원

    심심해? 그럼 달려, 힘껏! 헉헉헉 숨이 턱에 차고 쿵쿵쿵 심장이 뛰고 ,
    온몸에 더운 땀이 샘솟아 흘러내릴 때까지. 달려!

    마음껏 뛰어놀 자유를 잃은 지 오래인, 몸 놀이조차 교육과 훈련의 영역에서 관리되는 요즘 아이들을 위한 창작 그림책이다. 점점이 섬처럼 떨어져 따분해하던 아이들이 벌떡 일어나 힘껏 달리고, 함께 달리며 함께 느끼고, 만족스런 나른함을 실컷 즐긴다. 뛰고 달리고, 가쁜 숨을 몰아쉬며 힘차게 뛰는 맥박을 느끼고, 답답했던 가슴이 후련해지는 이 그림책은 어린이에게 자신의 ‘몸’을 발견하도록 해 준다.

    활기를 잃은 아이들, 지금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첫 장, 넓은 화면 한 귀퉁이에 호랑이 한 마리가 턱을 괴고 엎드려 있다. 다음 장에는 치타 한 마리가 벌렁 드러누워 있다. 그 다음 장, 목을 길게 뽑고 털버덕 주저앉은 공작, 멍한 표정이다. 다들 생기라고는 찾아볼 수 없다. 권태와 지루함이 전염병처럼 슬금슬금 퍼져 나간다. 다음 장, 사자가 짚북데기 같은 머리를 바닥에 처박은 채 조그맣게 중얼거린다. “심심해."
  • 북스타트 플러스
    당근 유치원

    안녕달

    창비 13,000원

    2015년 첫 그림책 『수박 수영장』을 시작으로 독보적인 상상과 따뜻한 세계관이 담긴 작품들을 선보이며 평단의 호평은 물론 아이와 어른 독자 모두의 기대와 사랑을 받아 온 안녕달 작가의 2020년 신작. 『당근 유치원』은 아기 토끼가 새 유치원에 가서 몸집도 목소리도 크고, 힘도 장사인 곰 선생님을 만나 점차 선생님과 마음을 나누며 유치원에 적응해 가는 과정을 그렸다. 작가는 아이들이 공감할 수 있는 현실적인 유치원 배경과 생활 모습을 그리면서도 동화적인 따스함이 어려 있는 특별한 공간을 만들어 냈다. 유년의 아이들이 낯선 환경에 적응하려는 노력을 응원할 뿐 아니라 매일 건강한 마음으로 아이들을 돌보는 교사들까지 위로한다.
  • 북스타트 플러스
    당근 유치원

    안녕달

    창비 13,000원

    아기 토끼가 새 유치원에 가서 몸집도 목소리도 크고, 힘도 장사인 곰 선생님을 만나 점차 선생님과 마음을 나누며 유치원에 적응해 가는 과정을 그렸다. 유년의 아이들이 낯선 환경에 적응하려는 노력을 응원할 뿐 아니라 매일 건강한 마음으로 아이들을 돌보는 교사들까지 위로한다.
  • 북스타트 플러스
    더 높은 곳의 고양이

    이주혜 글, 그림

    국민서관 12,000원

    나비를 쫓던 고양이는 우연히 바위 위에 올라가게 되었습니다. 바위 위에 올라가니 왠지 모르게 기분이 좋았습니다. 조금 더 높은 곳에 올라가면 기분이 더 좋아질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더 높은 곳으로 올라갔지요. 하지만 기쁜 마음도 잠시, 자기보다 더 높은 곳에 있는 고양이를 보자 불쾌해졌습니다.
    자신이 최고가 되어야 하는데 다른 고양이가 더 높은 곳에 있으니 말이에요. 다른 고양이의 자리를 빼앗고 싶어졌지요. 고양이는 다른 고양이들의 자리를 빼앗으며 점점 더 높은 곳으로 올라갔습니다. 가장 높은 곳에 올라갔을 땐 최고가 된 기분에 행복했지요.
    책 속 고양이처럼 높은 곳이 좋은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내가 더 많이 가져야, 내가 더 높은 자리에 있어야만 행복하다고 믿는 사람들 말입니다. 하지만 정말로 가진 것이 많고, 남들 위에서 내려다보아야만 행복한 걸까요? 고양이가 자기보다 높은 곳을 보고 기분이 나빴듯 위만 바라보는 사람들은 위로 올라가지 못해서 불안하고, 자기 것을 빼앗긴 것이라 생각해 불쾌합니다. 높은 곳에 있는 사람들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지금은 우위의 자리에 서 있지만, 언제 빼앗길...
  • 북스타트 플러스
    도토리

    송현주

    향 출판사 15,000원

    우수 출판 콘텐츠 선정작.
    숲속에서 반짝이며 살아가는 작은 생명들의 이야기.
    한 가지 같지만 수많은 이야기, 살아 숨 쉬는 숲속의 시간.
    도토리를 갖고 싶어 하는 다람쥐와 방해꾼인 숲속 동물들의 아슬아슬한 하루.
    숲속의 도토리는 다람쥐에게 양보하세요!
  • 북스타트 플러스
    도토리랑 콩콩

    윤지회

    미래엔 11,000원

    "하늘만큼, 땅만큼, 우주만큼, 사랑하는 건오에게."
    넘치는 재능으로 다정한 이야기를 짓고 그리는
    『엄마 아빠 결혼 이야기』 『우주로 간 김땅콩』 의 작가, 윤지회가 보내는 새 초대장
    어느 날 갑자기 위암 4기 선고를 받고 눈물과 웃음이 공존하는 악착 발랄 위암 투병일기를 인스타그램에 연재하여 14만 팔로워의 사랑과 응원을 받고 있는 윤지회 작가가 『도토리랑 콩콩』으로 독자를 찾아왔습니다.
  • 북스타트 플러스
    동굴 안에 뭐야?

    김상근

    한림출판사 13,000원

    『동굴 안에 뭐야?』는 동굴 안에 들어간 어린 개구리들의 모험담을 담고 있다. 엄마는 어두운 동굴 안은 무시무시한 괴물이 있을지도 모르는 위험한 곳이라고 한다. 엄마의 말에 호기심이 더욱 커진 어린 개구리들은 동굴 안으로 직접 들어가 보기로 하는데…… 과연 동굴 안에는 무엇이 있을까?
  • 북스타트 플러스
    동그란 바다(정호선 계절그림책-여름)

    정호선

    한솔수북 9,500원

    “우리, 놀러 갈까?”
    가까운 곳에 있는 아이의 놀이 세상
    〈정호선 계절 그림책〉 시리즈는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의 변화에 따라 아이가 성장하고, 계절 놀이를 즐기는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계절이 바뀌는 걸 느낄 때, 아이는 밖으로 나갈 준비를 합니다. 혼자 문을 열고 나간 마당에서 새로운 계절이 아이를 맞아 줍니다. 그리고 아이는 각 계절에만 할 수 있는 신나는 놀이로 자연과 만납니다.
    시원함이 가득한 《여름: 동그란 바다》에는 장난감 친구들과 함께 신나게 물놀이를 하는 아이의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햇볕이 쨍쨍한 여름, 아이는 “놀러 나가자!”며 수영복을 입고 장난감 친구들을 데리고 나갑니다. 동그란 바다에 도착한 아이는 파도도 타고 비도 만들며 즐거운 시간을 보냅니다. 다 놀고 밖으로 나온 아이를 아빠가 꾹꾹 싹싹 닦아 줍니다. 아이가 놀았던 ‘동그란 바다’는 바로 커다란 대야였어요. 아이는 커다란 대야 하나로도 즐거운 시간을 보냅니다.
    아이들은 멀리 가지 않아도 여름 놀이의 기쁨을 만끽합니다. 정호선 작가는 신나게 놀고 기분 좋은 아이의 모습을 각 장마다 다양한 표정으로 그려냈...
  • 북스타트 플러스
    두더지의 고민

    김상근

    사계절출판사 12,000원

    눈이 펑펑 오는 날, 두더지는 고민에 빠져 길을 걷기 시작합니다. 무슨 생각에 빠져 있는지 머리 위로 눈이 쌓이는지도 모르고 걸을 정도였지요. 그때, 두더지는 '고민이 있을 때면 눈덩이를 굴려 보렴.' 하고 할머니가 해 준 말을 떠올리면서, 눈덩이를 굴리기 시작합니다. 두더지의 고민은 바로 친구가 없는 것이었지요. 눈덩이는 점점 커져 가고, 고민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걱정 많은 아이들을 다독여 주는, 마음까지 따뜻해지는 그림책입니다.
  • 북스타트 플러스
    두더지의 고민

    김상근

    사계절출판사 12,000원

    눈이 펑펑 오는 날, 두더지는 고민에 빠져 길을 걷기 시작합니다. 무슨 생각에 빠져 있는지 머리 위로 눈이 쌓이는지도 모르고 걸을 정도였지요. 그 때, 두더지는 '고민이 있을 때면 눈덩이를 굴려 보렴.' 하고 할머니가 해 준 말을 떠올리면서, 눈덩이를 굴리기 시작합니다. 두더지의 고민은 바로 친구가 없는 것이었지요. 눈덩이는 점점 커져 가고, 고민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걱정 많은 아이들을 다독여 주는, 마음까지 따뜻해지는 그림책입니다.